삼성화재, 가정의 달 맞아 ‘드림 놀이터‘ 29호 개관

소외계층 아동 대상 안전한 놀이공간 제공 사업..임직원 스스로 조성한 펀드 기금 활용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 삼성화재는 가정의 달을 맞아 서울 노원구 송림어린이공원에 ‘드림 놀이터’ 29호를 개관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 2014년 6월 시작된 이 사업은 소외계층 아동에게 안전한 놀이시설을 제공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전날 진행된 개관식에는 최영무 삼성화재 사장, 박두준 아이들과미래재단 상임이사를 비롯한 고용진 국회의원, 오승록 노원구청장 등이 참석했다.

 

이 사업은 삼성화재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급여의 일부분을 적립해 조성한 ‘드림펀드’ 기금으로 운영된다.

 

최 사장은 “드림 놀이터는 안전에 취약하거나 노후화된 놀이시설을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공간으로 만들어주는 사업”이라며 “앞으로도 삼성화재는 어린이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더 많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