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패션·시계

네일숍·미용실 고객관리 프로그램 ‘공비서’ 모바일 앱 서비스 눈길

 

[인더뉴스 김철 기자] 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네일숍, 미용실, 피부왁싱숍, 애견숍 등 다양한 업종에서 사용할 수 있는 고객 예약, 매출관리 프로그램이 선을 보였다. 이 프로그램은 ‘공비서’라는 모바일 앱으로도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미용에 대한 관심은 남녀노소 상관없이 커지고 있다. 최근 급증한 뷰티 수요와 그에 맞게 증가된 뷰티샵들로 인해 경쟁이 심화돼 체계적인 고객관리는 필수다. 이를 위해선 회원 정보 관리와 예약, 매출, 직원관리를 쉽고 빠르게 처리할 수 있어야 한다.

 

헤렌(HERREN) 관계자는 “이러한 니즈에 맞추어 고객관리 프로그램 ‘공비서’가 스마트폰에서도 쉽고 간편하게 샵 관리가 가능한 앱으로 출시했다”며 “PC와 동일하게 고객, 예약, 매출 등의 모든 기능이 포함돼 점주들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고 말했다.

 

공비서는 헤렌의 고객용 모바일 어플 ‘공대남의네일아트’와 연동해, 최신 트렌드 아트들을 공유할 수 있다. 특히 공비서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숍의 고객은 해당 점포의 알림과 시술내역까지 확인해 볼 수 있다.

 

한편, ‘공비서’ 모바일 앱은 ‘애플 앱스토어’ 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다운받을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