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브랜드 캠페인 ‘오행시’에 공감대↑

워킹맘·육아대디·중년직장인 등 평범한 사람들 고민 오행시로 담아내

 

[인더뉴스 김현우 기자] NH농협생명(대표 홍재은)은 자사 브랜드 광고캠페인 ‘오행시’가 30~40대 고객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오행시 캠페인은 육아대디와 워킹맘, 중년 직장인 등 평범한 사람들의 일상 속 고민을 ‘육아대디란’, ‘과장오년차’, ‘오십즈음에’의 오행시 콘셉트로 담아냈다.

 

모두 3편, 각 30초 분량의 광고 영상은 30~40대 고객을 타깃으로 유튜브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온라인 매체를 통해 방송되고 있다.

 

캠페인 영상에는 사내 콘테스트를 통해 선발된 임직원 모델이 직접 출연했다. ‘육아대디’편에는 쌍둥이 자녀를 키우는 30대 사내부부(박평은 IT지원부 과장, 박지혜 리스크관리팀 과장)가, ‘과장오년차’는 워킹맘인 안신영 경남총국 과장이, ‘오십즈음에’는 유상차 마케팅부 차장이 출연했다.

 

신명용 홍보팀장은 “고객의 행복한 미래는 물론 오늘의 걱정까지 함께하는 농협생명의 진심을 담은 캠페인”이라며 “안정적인 노후와 건강한 삶을 준비할 수 있는 생명보험의 소중한 가치가 고객들에게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