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도 될 놈은 되네”... 대구·광주·대전·세종 청약 1순위 마감행진

분양권에 억대 프리미엄 형성...입지 좋은 신규단지 주목도 높아

 

[인더뉴스 진은혜 기자] 정부의 강도 높은 규제와 지방산업 불황으로 지방 부동산 시장도 침체국면에 접어들었지만, 일부 부동산 시장은 오히려 활황세를 보이고 있다. 대구·광주·대전·세종 등 지역에서 분양하는 단지들이 잇따라 1순위에서 마감되거나 억대 프리미엄이 형성되는 추세다.

 

20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지난 1년간(2018년 6월~2019년 6월) 수도권 외의 지방에서 분양한 단지들의 1순위 평균 청약 경쟁률은 18.46대 1이다. 이 중 대전(77.65대 1), 광주(45.12대 1), 세종(43.57대 1), 대구(40.5대 1) 등 4개 지역의 1순위 청약 경쟁률은 평균을 웃돌았다.

 

또 올해 상반기 수도권을 제외한 청약경쟁률 상위 5개 단지는 ▲대구빌리브스카이(대구, 134.96대 1) ▲동대구역우방아이유쉘(대구, 126.71대 1) ▲남산자이하늘채(대구, 84.34대 1) ▲세종린스트라우스(세종, 78.74대 1) ▲광주화정아이파크(광주, 67.58대 1)로 집계됐다.

 

매매가도 남다른 양상이다. 지난 1년간 지방 14개 시도별 매매가 상승률을 비교한 결과 대다수 지역이 매매가 하락세를 보였지만 ▲광주(6.88%) ▲대전(4.61%) ▲대구(1.94%) ▲세종(1.62%)을 포함한 6개 시도에서만 상승세를 보였다.

 

미분양 물량도 감소하는 추세다. 대구는 1년 전(116개→77개)과 비교해 약 33.6%, 광주 55.7%(174개→77개), 대전의 경우 24.6%(183개→138개) 정도 미분양 물량이 감소했다. 세종시의 경우 전국 유일무이한 ‘미분양 제로’ 지역으로 확인됐다.

 

이 같은 동향은 분양권 프리미엄으로도 연결되고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를 보면 작년 8월 분양한 대구 중구 ‘남산 롯데캐슬 센트럴스카이’는 전용 84㎡A는 지난 5월 6억 2330만원(6층)에 거래되며 분양가(4억 4650만원~4억 6030만원)보다 최대 1억 7680만원 가량의 프리미엄이 형성된 것으로 나타났다.

 

내년 1월 입주를 앞둔 광주 서구 ‘광주 호반 써밋플레이스’ 전용 84㎡ 분양권은 지난 5월 6억 3662만원(47층)에 거래돼 최초 분양가(4억 4200만원~4억 5180만원)보다 약 2억원 가량의 프리미엄이 붙었다.

 

업계 관계자는 “이들 지역은 수도권보다 상대적으로 규제가 적고 노후주택 비율 대비 공급이 적어서 수요자들의 주목도가 높을 수밖에 없다”며 “다만 이미 많이 공급된 곳이나 규제강화 가능성이 큰 곳은 피하고 신규 공급이 적은 곳을 선별해 청약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이런 흐름에 힘입어 주요 건설사들도 이들 지역을 공략하고 나섰다. 대림산업은 6월 대구광역시 서구 내당동 197-2번지 일원에 ‘e편한세상 두류역’을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3층~지상 30층, 전용면적 59~84㎡, 총 902가구로 조성되며 이 중 676가구가 일반분양된다.

 

e편한세상 두류역은 대구지하철 내당역과 두류역을 도보 10분 내 이용 가능한 더블역세권 단지다. 걸어서 20분 거리에 홈플러스(내당점), 서대구시장, 내당시장 등 생활편의시설이 가깝고 단지 옆에 두류초가 있어 도보 통학이 가능하다.

 

대림산업과 한화건설은 6월 대전광역시 서구 도마동 일대에 ‘도마·변동8구역 e편한세상 꿈에그린(가칭)’을 공급한다. 지상 최고 34층, 전용면적 59~84㎡ 총 1881가구 규모로 이 중 1441가구를 일반분양한다.

 

대전서남부터미널이 단지에서 가까우며 반경 1km 이내에 다수의 초·중·고교가 있어 교육환경이 좋다는 평을 받고 있다. 주변에 유등천이 흐르고 있으며 유등체육공원, 복수근린공원 등의 녹지환경을 갖췄다.

 

코오롱글로벌은 7월 세종특별자치시 금남면 4-2생활권 L3·M5 블록에 ‘세종 하늘채 센트레빌’을 선보인다. 지하 1층~지상 최고 29층, 전용면적 59~99㎡, 총 817가구로 조성된다. 인근에 삼성천수변공원(예정), 과화산, 금강 등이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다.

 

제일건설은 7월 광주광역시 북구 중흥동 364-1번지 일원에 ‘제일풍경채 센트럴파크’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25층, 전용면적 39~109㎡, 총 1556가구 중 857가구가 일반분양 대상이다.

 

개통을 앞둔 지하철 2호선 전남대역(가칭)이 단지에서 가깝다. 동광주IC를 통해 호남고속도로, 제2순환도로 등에 쉽게 진입할 수 있다. 또한 이마트(동광주점), 메가박스(전대점) 등의 시설이 단지에 가까이 있으며 단지 앞 효동초를 비롯해 다수의 초·중·고교가 근처에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