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개 금융협회, ‘양파 농가’ 돕기 위한 소비촉진 운동 진행

회원사들, 양파 구매해 고객 사은품으로 제공하도록 독려

 

[인더뉴스 박민지 기자] 금융권이 양파 가격 폭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돕기 위해 소비촉진 운동에 나섰다.

 

은행연합회, 금융투자협회, 생명보험협회, 손해보험협회, 여신금융협회, 저축은행중앙회 등 6개 금융협회는 지난달 28일 열린 금융산업발전협의회에서 양파 농가 지원을 위해 범 금융권 양파 소비 촉진 운동을 공동 실시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정부 추산에 따르면 올해 양파 생산량은 작황 호조로 평년(113만톤)대비 17만톤 과잉 생산이 전망된다. 금융협회들은 각 회원사가 양파를 구매해 고객 사은품 등으로 제공하도록 안내·독려할 방침이다. 사은품 제작 등 세부적 소비촉진 방안은 은행연합회와 농협중앙회가 협의해 마련하기로 했다.

 

은행연합회는 “앞으로도 금융권이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며 따뜻한 금융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말했다.